묘족무용(苗族舞蹈)

묘족은 중국의 5대 소수민족 중 하나로 역사가 가장 깊은 민족이다. 선진(先秦)시대부터 중국 중부와 남서부 양쯔강 유역에 살아온 묘족은 수세기에 걸쳐 백여 개의 지파로 분열됐으며, 모두 저마다 독특한 복식과 생활양식을 계승하고 있다. 의상과 장식도 100여 가지에 이른다는 이야기다. 무용도 마찬가지다. 북춤만 해도 지역에 따라 10여 종의 서로 다른 북춤이 전해진다.

묘족무용에서는 화려하게 수놓은 의상과 은장신구가 눈길을 끈다. 묘족에게 은장신구는 사회적 신분과 재산, 행복을 상징하며, 사악한 것을 물리치는 힘이 있는 것으로 믿어진다.

묘족 여성들은 머리장식, 목걸이, 가슴장신구를 즐기는데, 말 그대로 머리부터 발끝까지 은장신구로 치장한다. 은장신구에는 작은 방울과 종이 달려 있어서 무용수들이 움직일 때마다 찰랑찰랑하는 소리를 낸다. 묘족무용은 북소리에 장단을 맞추는데, 북소리가 고조되면서 무용수의 몸짓도 빨라지고 강해지는 것이 특징이다. 춤과 북, 은장신구의 빛과 소리가 한데 어우러지면서 빚어내는 흥겨움이 백미다.

묘족은 크고 무거운 보석으로 가문의 경제력과 힘을 과시하는데, 묘족무용에서도 장신구들이 부딪히면서 나는 경쾌한 소리를 이용하는 동작들이 발달했다.

팔과 허리를 추운동하듯이 힘을 빼고 흔들며, 걸음을 옮길 때는 먼저 무릎을 치켜든 뒤 발을 내딛는 식이다. 손과 발을 교차하거나 손뼉을 치고, 돌며, 머리와 엉덩이를 사뿐사뿐 흔들며, 살짝 뛰기도 한다.

전형적인 묘족무용은 이러한 동작의 반복으로 구성되는데, 속도와 리듬이 점차 빨라짐에 따라 여성무용수들의 은세공된 치마가 번쩍거리며 장관을 이룬다. 묘족무용은 톡톡 튀는 활력으로 가득한 무용이다.

이족무용(彝族舞蹈)
조선족무용
묘족 복식
서남중국의 풍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