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보기

“제가 지금껏 본 것 중 가장 뛰어난 문화 공연이었습니다... 특히 신성한 요소가 가장 환상적으로 느껴지더군요. 다른 정신적 세계를 경험하게 해주었죠. 또한 정신을 북돋워주고 충족감을 느끼게 해줬어요... 시간을 거슬러 아름답고 멋진 중국 문화의 정수를 경험할 수 있었습니다.”

시릴 다비딘 박사, 작가 겸 평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