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보기

“이 공연은 단지 중국 역사에서 일어난 사건만이 아니라 이 굉장하고 놀라운 중국 문명의 탄생을 가능하게 한 가치들에 대해 소개하고 있습니다… 내적 성취감과 문화를 통해, 정신과 여기에 주로 중국 문화의 업적을 결합하는 방식으로 말이죠. 그래서 이 공연은 체조나 곡예 등과 같은 그런 평범한 공연이 아닙니다. 이 공연은 어떤 가치관, 중국 문화와 문명이 지닌 영구적인 서사에 대한 감탄, 세계 역사에서 아주 가치 있고 큰 공헌을 한 문명의 탄생을 가능하게 한 것 등을 한데로 엮어내고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인생에서 모순에 직면한 가장 비참한 시기에 불변의 가치이자 폭력을 물리칠 수 있는 것은 바로 내면의 평화, 자비, 그리고 서로에 대한 배려임을 시사하고 있습니다.”

무스타파 다다, 역사학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