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보기

“깜짝 놀랐고 숨 막히는 듯했어요. 많은 걸 배웠어요. 물론 우리 산타바바라 지역도 문화와 예술의 도시이지만, 이곳에서 오래 살았어도 이런 경험은 못 해봤거든요. 여기 산지 올해 거의 10년째인데, 특별한 공연이었어요. 정치적 억압의 전통에 대한 진정한 역사 교훈이었고, 윤리에 대한, 전통에 대한 예술적 표현이었어요. 오늘 밤 공연엔 아주 우아함이 넘쳤어요.”

윌리엄 볼드윈, 영화배우 겸 제작자